티스토리 뷰

처음 연재를 시작하면서 밝혔듯이 저도 2-3년 정도 이 내용을 회원들께 보내드려야 하나 고민을 많이 했습니다. 그러나 여건이 점점 나아지고 있고 긍정적인 결과를 얻기 위해서는 간염보유자 자신이 노력해야 하는 부분과 사회적인 지원이 필요한 부분이 있기 때문에 이 글을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간암에 대해(1) - 간암 발생, 간암 사망률
간암에 대해(2) - 간암 왜, 얼마나 무서운가


 


간경변 사망자가 빠르게 줄고 있고 간암 5년 생존율이 빠르게 늘고 있다

오늘은 긍정적인 이야기로 시작하겠습니다.
앞에서 이미 언급했지만 간질환(간경변)으로 인한 사망은 10대 사망원인 가운데 가장 빠르게 감소하고 있습니다.

1.gif

또한 간암의 5년 생존율도 주요 암 가운데 가장 빠른 비율로 늘고 있습니다. 물론 생존율 자체는 다른 암에 비해 많이 낮습니다. 하지만 생존율의 증가세는 두드러지게 높습니다.
2.gif

왜 유독 간질환의 생존율이 증가하고 사망률이 낮아지는 것일까요? 여러가지 이유를 들 수 있습니다. 과거에 비해 간질환을 조기에 발견해서 일찍부터 적절한 치료와 관리를 통해 사망률이 낮추고 있습니다. 의학기술의 발달로 간경변증과 간암의 관리, 치료 능력이 개선되습니다. 또한 98년 제픽스로부터 시작된 먹는 항바이러스 치료의 역할도 무시할 수 없습니다.

그렇다면 간암에 대응하기 위해 우리는 어떤 노력을 해야할까요?


간염치료를 통해 간암 발병을 막는다
앞에서 대부분의 간암이 간경변증에서 나타난다고 말씀드렸습니다. 그렇다면 간경변증으로 진행하지 않으면 대부분의 간암을 막을 수 있겠죠? 맞습니다. 간경변증을 예방하는 것은 가장 효과적인 간암예방법입니다.
간경변증은 어떻게 예방할까요? 간염을 치료하면 됩니다. 간에 생긴 염증을 잠잠하게 만들면 간에 흉터가 덜 생깁니다.
간염을 열심히 치료하면 간암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표>라미부딘복용군과 위약군의 비대상성간경변증과 간암발생 비교. 3년.
11.gif

12.gif

이것은 2004년에 발표된 매우 유명한 연구결과입니다(). 먹는 항바이러스제는 라미부딘(제픽스)밖에 없던 시절 중증 섬유화 또는 증상이 없는 간경변증(대상성 간경변증) 환자의 라미부딘 복용이 간경변증과 간암의 발병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를 라비부딘을 복용하는 간염환자와 가짜약(위약)을 복용하는 간염환자로 구분하여 비교한 것입니다. 총 36개월 투약한 결과 라미부딘을 복용한 군에서 가짜약을 먹은 군보다 절반이상 비대상성간경변증 진행과 간암 발생이 적었습니다. (Lamivudine for patients with chronic Hepatitis B and Advanced Liver Disease.YF Liaw,et al.N Engl J Med 2004;351:1521-31.)

비대상성 간경변증으로 진행
  제픽스 복용 군 7.8%
  가짜약 복용 군 17.7%

간암 발생
  제픽스 복용 군 3.9%
  가짜약 복용 군 7.4%

현재는 더 이상 이런 연구를 하지 않습니다. 가짜약을 먹는 환자에게 윤리적으로 해서는 안되는 연구이기 때문입니다. 그만큼 효과를 인정하고 있다는 뜻입니다.
이런 효과는 라미부딘(제픽스)이외의 다른 약들도 비슷하다고 여겨지고 있습니다. 항바이러스제 복용은 간염을 억제해 섬유화를 막고 바이러스의 증식도 막습니다. 간암이 발생하는 두 가지 이유 모두를 막아주는 것입니다.


간암을 조기에 진단한다
다른 모든 암과 마찬가지로 간암도 조기에 발견할수록 생존율이 높아집니다. 조기에 발견하는 것이 간암 치료에 얼마나 도움이 되는지를 보여주는 대표적인 연구가 있습니다.
2004년 중국에서 발표된 연구인데요. 정기적인 검사를 하다가 간암을 발견한 집단과 정기적으로 검사를 하지 않았던 집단 각각 1만 명의 5년 생존율을 비교한 것입니다.
정기적으로 검사를 하던 집단은 61%가 1기 간암이었지만 정기적으로 검사를 하지 않았던 집단은 1기는 한 명도 없고 3기가 63%로 가장 많았습니다.
5년 후 정기적으로 검사를 받던 간암환자들은 46%가 생존해 있었지만 정기적으로 검사를 받지 않던 간암환자들은 4년째에 생존자가 한 명도 없었습니다.
00.gif




다음 글에서는 만성간질환 환자들이 간염과 간암을 치료하고 간암조기발견을 위한 검사를 막는 현실적인 제약들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