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6월 3일 국립암센터는 '암관련 경제적 부담(2005년)'을 발표했습니다. 2002년과 비교했을 때 간암이 위함을 제치고 가장 경제적 부담이 큰 암으로 부상하였으며 암환자 1인 당 경제적 부담이 큰 암에서도 백혈병에 이어 두 번째를 차지했습니다.

간암의 경제적 부담은 연간 2조 5천억원으로 추산되었습니다.



 4.gif


간암은 사회적 부담과 개인적 부담 모두 가장 큰 암입니다. 개인적 부담이 가장 큰 백혈병은 전체 암 가운데 환자 부담금이 가장 작기 때문에 환자가 실재로 부담하는 비용은 간암이 가장 큽니다.

지금까지 말씀드린 것처럼 간암환자의 90%는 만성B, C형간염보유자입니다. 


  • 간암을 예방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B, C형간염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는 것입니다.
  • 이미 감염된 사람들은 간염을 치료하는 것이 가장 좋은 간암 예방법입니다.
  • 또한 간암조기발견을 위한 정기적인 초음파 검사도 매우 중요합니다.


문제는 간염치료도 보험적용이 제대로 되지 않으며
간암조기 발견을 위한 초음파 검사 조치 보험적용 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국민건강보험이 사회적, 개인적으로 가장 비용 부담이 큰 간암을 예방, 치료하기 위해 적절한 역할을 하고 있는 건가요?

 

 

이 연구는 예방의학회지 2009년 5월호에 실렸습니다. '2005년 암의 경제적 비용부담 추계(김진희)'
연구 논문과 국립암센터의 보도자료는 간사랑동우회 자료실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이 연구의 구체적인 내용은 앞으로 2-3차례에 걸쳐 정리하겠습니다.



<표>라미부딘복용군과 위약군의 비대상성간경변증과 간암발생 비교. 3년.

12.gif


항바이러스제 치료를 받는 환자는 그렇지 않은 환자들보다 간암 발생이 절반이하로 적었습니다.


00.gif


정기적인 검사를 통해 간암을 발견한 환자들에서 생존율이 월등히 높았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